> 일산사랑 >공약&숙원사업
 
도촌천 생태하천 조성사업 추진

 

도촌천 생태하천 조성사업 추진

 

현재 고양시 원능 일대 지역은 개발 진행 및 뉴타운개발 예정지역으로 많은 관심을 받고 있습니다. 하지만 이 일대 하천인 도촌천에서 나오는 악취 등으로 인해 인근 주민들의 눈살이 찌푸려지고 있습니다. 이에 백성운 의원은 도촌천을 환경 숙원 사업으로 생태하천 조성사업을 추진하여 제2의 양재천으로 도약시키고자 노력하고 있습니다.

 현재 도촌천의 자연지형을 그대로 방치하는 것은 지역 경제 및 환경보존 차원에서도 엄청난 손실입니다. 이에 대한 개선책으로 원능 공공하수처리장의 맑은물을 재이용하여 양재천과 같이 자연 하천 고유의 기능을 회복시키고, 5.4km 길이 하천에 기본적인 테마와 지리적, 문화적, 역사적 자원에 이야기를 접목한 스토리텔링은 물론 친수 공간 확보로 하천을 문화 및 휴식공간으로 탈바꿈하는 하천 정비 사업을 추진하고 있습니다.

 

 

 

추진경위

 도촌천은 고양시 일산동구 식사동에서 발원하여 덕양구 능곡동 신평유수지를 통해 한강으로 유입되는 도심지 지방하천입니다.

 하지만 도촌천은 도심시가지를 흐르는 도시하천으로 하천정비시 직선화된 하도, 획일적인 고수부지 조성, 콘크리트호안 등 하천생태기능이 미흡한 하천으로 생태환경을 개선함으로써 지역주민이 쾌적한 환경으로 이용할 수 있는 친수공간의 조성이 필요한 지구입니다.

 그동안 백성운 의원은 조성사업의 타당성을 면밀히 조사하는 한편, 조성사업의 기본계획을 수립하여 지역주민들의 의견을 수렴하기 위한 노력을 해 왔습니다.

 거기에 더하여 조성사업 관계전문가의 지속적인 자문을 통해 원능 일대의 하수처리량에 비해 하수처리시설이 부족하고 수질의 개선이 시급함을 확인하였습니다.

 이에 원능 공공하수처리장을 설치하여 도촌천의 수질을 개선하고 일산하수처리장에 고도처리시설을 완비해 수질개선하는 대안을 마련했습니다.

 

 냄새나는 도촌천-대장천 일대를 재정비 하고, 원능 공공하수처리장의 맑은 물을 재이용하여 5.4km 길이 하천에 산뜻한 산책길을 조성하는 것은 생태환경 조성사업에 대한 백성운 의원의 청사진입니다.

 이에 도촌천을 도심하천으로서의 수질개선 및 유량확보를 위해 하수도정비기본계획에 원능 공공하수처리시설 하천처리수 재이용계획을 반영하게 되었습니다. 또한 물 순환 체계를 회복시켜 자연의 자생능력에 대한 생태계를 복원하고 자연이 있는 도시하천을 조성하고자 하였습니다.

 

사업개요

  ❍ 위    치 : 고양시 일산동구 식사동 ~ 덕양구 능곡동 일원

  ❍ 사 업 량 : 하천환경정비 4.7㎞(축제 및 보축 2.4㎞포함),

                   생태습지, 자연형보, 어도설치, 여울설치, 수변쉼터 등

  ❍ 사 업 비 :  도촌천을 치수사업과 친수사업을 통해 생태하천화 하는 사업비 443억,

                                              원능공공하수처리시설의 처리수를 하천유지용수로 재이용하는 사업비 46억원,

                                                                     신평배수펌프장의 시설 증설을 위한 사업비 320억원을 합한

                                                                    총 사업비 : 809억원

  ❍ 하 천 명 : 도촌천(지방하천)

  ❍ 위 치 도

                 

 ❍  조 감 도 :

 

추진경과

도촌천 생태하천 조성사업은 사업 규모가 5㎞ 이상이고, 총사업비가 50억원 이상 소요됨으로 2009년 3월 23일 도 시행 선정기준 방침 결정에 따라 건설재난과에서 시행을 해오고 있습니다.


 백성운 의원은 원능공공하수처리시설 하수처리수 재이용사업을 추진하기 위한 ‘09년도 국비 예산 25억원을 확보하기 위해 환경부 장․차관 및 실무국장, 국회 환경노동위원회 수석전문위원 등 관계자 분들과 수많은 협의를 가져왔습니다.

 그 결과 지난 11월 환경노동위원회 상임위원회에서 해당 예산 25억원을 의결하게 되었습니다.


 지난 12월 13일 원능 공공하수처리장 정화사업 비용으로 2009년 예산 20억이 결정되었습니다. 당초 25억보다는 다소 줄어든 비용이나 계획했던 정화사업 추진계획에 어려움은 없다고 판단하고 있습니다.


  2010년 3월 8일 도촌천 하천환경정비사업 추진계획을 보고하였으며, 동년 동월 30일에는 제 1회 추가경정 확정과 동시에 실시설계 용역을 발주하였습니다. 5월 27일에는 드디어 도촌천 하천환경정비사업의 실시설계 용역을 착수하였습니다.  


향후 추진계획

 금번 시행하는 도촌천 생태하천 조성사업 실시설계용역은 하천의 환경보전과 적절한 이용에 관한 사항을 조사·분석하여 치수측면으로는 안전성을 확보하고, 생물에게는 친근하면서 인간에게는 아름다운 경관을 제공하는 하천이 조성될 수 있도록 2011년 1월까지 설계를 완료하여 3월부터는 보상추진 해 나가고 있습니다.

 

 백성운 의원은 건설재난과와 협력을 통해 2010년 8월말 경기도 주최로 초기단계 주민설명회를 개최하여 주민들에게 도촌천 생태하천 조성사업의 필요성을 설명 드렸습니다.

 9월과 11월에는 중간보고회 및 마무리단계 주민설명회를 개최하였습니다.

12월 말에 최종보고회를 마치고 2011년 1월 실시설계용역 준공을 목표로 발 빠르게 움직이고 있습니다.

 

또한 2010년 11월 23일 도촌천 및 대장천 일대의 근원적인 침수 방지를 위해 수년 전부터 예산부족으로 시도하지 못했던 신평펌프장에 펌프3대를 증설하기로 결정하고 국토부로 부터 320억의 예산을  확보하여  도촌천 생태하천 조성사업 이후에 발생할 수 있는 문제점들도 예방해 나가고 있습니다.

 

 도촌천 생태하천 조성사업은 고양시가 자연과 인간중심의 친환경적인 도시공간으로 거듭나는 사업이며, 도촌천 주변 아파트의 분양증가 등 일산신도시의 활성화를 조성하고, 도촌천을 햇빛과 맑은 공기, 깨끗한 물이 흐르는 자연하천으로, 주변을 생태공원으로 조성하여 지역주민들에게 맑은 하천과 휴식공간을 제공할 수 있습니다.


 도촌천 생태하천 조성사업을 통해 일산주민들의 생활이 아름답고 풍요로워질 수 있게 하기 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할 것을 약속드립니다.

관련기사